국내식품업계, 친환경 포장재 앞장


<출처: 식품음료신문>


오리온, 롯데칠성, 빙그레 등 국내식품업계가 보다 환경을 보호할 수 있는 포장재로 바꿔나가고 있다.

오리온은 기존의 화려한 포장지의 인쇄도수를 줄이고, 빙그레는 플리스틱 용기의 분리배출이 용이한 제품을, 롯데칠성은 라벨없는 생수제품을 출시하였다.

link: http://news.tf.co.kr/read/economy/1779282.htm

조회 36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