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developments are making eco-friendly packaging options less expensive and more effective


Sustainable packaging: 새로운 발견이 친환경성 포장을 경제적이고 효율적으로 바꿔가고 있다.

매해 새로운 과학적 돌파구의 발견은 소비제품의 친환경성을 더해왔다. Reed College의 생물학 전공자 Morgan Vague학생이 2018년에 발견한 플라스틱 분해 박테리아(Psudomonas morganesns)를 대표적인 예시로 꼽을 수 있겠다. 그렇다면 브랜드들은 이러한 과학적 발견을 어떻게 활용하고 있을까?


누미 오가닉 티는 최근(20년 1월)에 식물기반의 유연한 티백 포장지 필름을 출시하였다. 이는 재생가능한 사탕수수로부터 Non-GMO PLA(polylactic acid)층을 포함하고 있으며 분해 시 환경유해성이 없는 100% 스칸디나비아산(FSC-인증) 종이를 포함한다. 또한 설립 이후부터 지속적으로 자사의 차 포장박스는 재활용된 판지를 90% 사용해왔다. 재생가능성의 혁신은 활용을 간과한 포장재에서 오기도 한다. 재활용 레진이나 식물기반 레진을 소재로 만든 PET나 HDPE을 사용하는 것은 흔한 일이 되었으며 이런 소재는 안전하지 못한 석유기반의 포장을 멀리하도록 도와준다.


Sustainable packaging은 인지도와 기술력이 함께 계속적으로 성장하고 있으며 새로운 발견은 점차 친환경 패키징의 비경제성을 완화시켜주고 있다. 기업들의 재생가능성을 요구하는 소비자가 늘어나고 있는 지금이 미디어의 긍정적인 평가와 충성고객 확보를 위해 재생가능성, 생분해성, 친환경적인 패키징에 투자할 적절한 시기가 아니겠는가?


link : https://www.nutritionaloutlook.com/trends-business/sustainable-packaging-new-developments-are-making-eco-friendly-packaging-options-less-expensive-and

조회 5회